[수요설교]성령의 열매 (8) 온유 : 진리와 함께 가는 선택